090402

 

여행책열심히봤는데

당분간못가겠네.아무생각안든다.

파리는커녕

침대밖을떠나지도못하겠음.

스이언니통통한손보고

웃을때가아니었음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