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0.11.18

 

고앤조디자이너님들과

점심식사.

아직도 이름을 잘 모르겠는,

슬로우가든

혹은, 커피앤 와플

점심엔 브런치 메뉴가있다.